::: 현대교회 :::
현대교회 로고
신앙으로의 초대 현대교회 이야기 예배와 모임 나눔과 섬김 참여와 헌신
예배안내 양육과정 안내 매일묵상 교회학교 목장안내


서브메뉴 안내 - 섬기는 이들


댓글 0
시편 89:19-37

19    그 때에 주께서 환상 중에 주의 성도들에게 말씀하여 이르시기를 내가 능력 있는 용사에게는 돕는 힘을 더하며 백성 중에서 택함 받은 자를 높였으되
20    내가 내 종 다윗을 찾아내어 나의 거룩한 기름을 그에게 부었도다
21    내 손이 그와 함께 하여 견고하게 하고 내 팔이 그를 힘이 있게 하리로다
22    원수가 그에게서 강탈하지 못하며 악한 자가 그를 곤고하게 못하리로다
23    내가 그의 앞에서 그 대적들을 박멸하며 그를 미워하는 자들을 치려니와
24    나의 성실함과 인자함이 그와 함께 하리니 내 이름으로 말미암아 그의 뿔이 높아지리로다
25    내가 또 그의 손을 바다 위에 놓으며 오른손을 강들 위에 놓으리니
26    그가 내게 부르기를 주는 나의 아버지시요 나의 하나님이시요 나의 구원의 바위시라 하리로다
27    내가 또 그를 장자로 삼고 세상 왕들에게 지존자가 되게 하며
28    그를 위하여 나의 인자함을 영원히 지키고 그와 맺은 나의 언약을 굳게 세우며
29    또 그의 후손을 영구하게 하여 그의 왕위를 하늘의 날과 같게 하리로다
30    만일 그의 자손이 내 법을 버리며 내 규례대로 행하지 아니하며
31    내 율례를 깨뜨리며 내 계명을 지키지 아니하면
32    내가 회초리로 그들의 죄를 다스리며 채찍으로 그들의 죄악을 벌하리로다
33    그러나 나의 인자함을 그에게서 다 거두지는 아니하며 나의 성실함도 폐하지 아니하며
34    내 언약을 깨뜨리지 아니하고 내 입술에서 낸 것은 변하지 아니하리로다
35    내가 나의 거룩함으로 한 번 맹세하였은즉 다윗에게 거짓말을 하지 아니할 것이라
36    그의 후손이 장구하고 그의 왕위는 해 같이 내 앞에 항상 있으며
37    또 궁창의 확실한 증인인 달 같이 영원히 견고하게 되리라 하셨도다 (셀라)

[영원한 언약]

오늘 시편 89편은 하나님이 이스라엘 왕인 다윗과 맺은 언약을 떠올리며 하나님이 언약을 통해 약속하신 인자와 성실을 찬양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다윗과 맺으신 언약(3, 28절), 다윗의 언약의 배경은 사무엘하 7:4-17에 기인합니다.
오늘 이 시편 89편은 바로 그때 세우신 다윗의 언약에 대한 성도의 신앙고백이자 ‘확장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을 당신의 백성으로 삼으시고 나라를 이루게 하셔서 당시 고대근동에 방랑하는 작은 부족이었던 히브리족속, 아브라함으로 시작된 족속을 한 나라 이스라엘로 키우시고 세우실 것을 작정하셨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 나라의 유일한 하나님이 되고자 그들을 애굽에서 구원하시고, 그들이 정착할 땅(가나안)을 기업으로 보장하시며, 그 땅에 나라를 세우도록 하셨습니다. 이스라엘로 하여금 여호와 하나님의 영광을 세상에 드러내며 알리도록 하기 위함이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중요한 것이 바로 ‘언약’이라는 관계입니다. 이스라엘은 성경을 통해 볼 때, ‘약속의 민족’ 혹은 ‘언약의 민족’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오늘 본문에서도 주의 백성은 ‘다윗의 언약’을 말하고 있습니다(3, 28절). 그 언약을 맺으신 하나님을 찬양하고 호소하고 있습니다. 오늘날도 마찬가지입니다. 이스라엘의 역사는 오늘에 이르기까지 여호와 하나님과의 ‘언약’ 속에서 이뤄져 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여기서 우리는 성경에서 계시되는 우리의 하나님은 한마디로 바로 ‘언약의 하나님’이신 것을 알게 됩니다.

이 다윗의 언약이 오늘 우리 하나님의 자녀 된 우리에게 중요한 의미 있습니다. 2가지 면에서 그렇습니다.

1. 다윗의 언약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영원히 성취되었다.

- 하나님께서 다윗에게 약속하신 언약은 ‘영원한 언약’입니다(28-29절)
이 다윗 왕조의 영원함은 바로 온 인류를 향한 하나님의 메시아 왕국의 영원성을 예고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다윗과 맺은 언약을 성취하신 다는 사실을 증명하시기 위해 놀라운 일들을 행하셨습니다.

실제로 다윗 왕조는 하나님의 말씀을 버렸기에 주전 587년에 바벨론(느부갓네살)에 의해 멸망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이방나라로 포로 끌려가게 되었습니다(70년). 하나님께선 이스라엘을 깨우치시며(앗수르-바벨론-페르시아(고레스)-헬라-로마), 말라기 선지자의 마지막 예언이후 400여년이라는 시간동안, 홀로 역사 속에서 독생자 예수 그리스도를 나게 할 다윗의 혈통을 준비하셨습니다.

다윗의 후손인 요셉과 마리아를 통해 나시고, 십자가의 죽으심과 부활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증거 하시며, 하늘로 올리사 지금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아 곧 완성될 당신의 나라를 기다리심으로,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다윗의 보좌에 깃든 영원한 통치를 하늘에서 세우신 것입니다.

오늘날도 중동의 이스라엘은 아직도 ‘다윗’을 바라보지만, 우리는 다윗의 혈통으로 났으나 부활승천하사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으신 왕 되신 주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봅니다.

오늘 시편89편에서 주의 백성이 자신의 삶에 고통과 고난에서 다윗의 언약을 상기하며 하나님께 간절히 매달린 것처럼, 이제 그리스도인들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님의 영원한 약속을 바라보게 되는 것입니다. 내가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님의 언약 백성임을, 하나님의 아들 되신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우리 또한 하나님의 자녀 되었기에 약속하신 하나님과의 그 특별한 관계 은총의 관계로 나아갑니다.

2. 다윗의 복된 언약의 축복은 오늘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성도들의 특권이 됩니다(인자와 성실, 24, 28, 33절).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다윗의 언약, 아니 이제는 다윗의 언약의 성취요 완성된 언약인 ‘새 언약’에 참여합니다. 바로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새 언약(신약)의 이스라엘을 세우십니다. 그것은 다윗의 나라가 아니라 갈라디아서에서 이른바 ‘아들의 나라’,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회개하라! 하나님의 나라가 가까왔느니라.’고 선포하심으로 당신의 백성들을 온 만방에서 부르십니다. 우상과 죄와 사망의 심판으로부터 구원하시고자 말입니다.

이는 초대교회 때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유대인들뿐만 아닌 우리 같은 이방인들로 인해 세워지는 교회를, 바로 조상 이스라엘의 불신으로 인해 무너졌던 다윗의 장막이 회복되고 성취되는 것을 말하고 있습니다.

(행 15:14-18) “말을 마치매 야고보가 대답하여 이르되 형제들아 내 말을 들으라 14.하나님이 처음으로 이방인 중에서 자기 이름을 위할 백성을 취하시려고 그들을 돌보신 것을 시므온이 말하였으니 선지자들의 말씀이 이와 일치하도다. 기록된 바
‘이 후에 내가 돌아와서 다윗의 무너진 장막을 다시 지으며 또 그 허물어진 것을 다시 지어 일으키리니 이는 그 남은 사람들과 내 이름으로 일컬음을 받는 모든 이방인들로 주를 찾게 하려 함이라’
하셨으니 즉 예로부터 이것을 알게 하시는 주의 말씀이라 함과 같으니라.”

이 새 언약에 참여하는 표로 우리는 성찬에 임합니다(주보간지). 그래서 그 약속의 은혜는 오늘 하나님의 자녀 된 우리의 것입니다.

- 하나님의 약속의 성격 3가지

>책임지는 약속(29절) : 다윗을 “찾아내어(20절)” 왕으로 선택하여 언약을 맺으신 하나님은 한 소년과의 약속을 성실히 지키십니다. 하나님은 약속한 대상이 세상에서 절망을 느끼거나 적들 앞에서 패배를 맛보지 않도록, 견고하게 하시고 힘 있게 하십니다(21절). - 권세

>무름 없는 약속(34절) : 약속은 한쪽에서 지키지 못하면 깨지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백성들이 약속을 어기고 말씀을 버리더라도 하나님은 절대약속을 철회하지 않으실 것을 말씀하십니다(33-34절). 불순종에 대한 댓가와 징계는 받을 것이지만(30-32절), 그들을 버리지 않겠다고 하십니다. 이 은혜는 우리의 모양과 공로로 말미암지 않습니다. - 징계없는 자녀가 없듯이 하늘아버지의 가르치심!

>거짓 없는 약속(35절) : 다윗과 맺은 언약이 얼마나 확실한 것인지 비유를 들어 강조하십니다. 어김없이 주기를 반복하는 달처럼, 빛으로 세상을 비추어 어둠을 몰아내는 태양처럼 그 나라와 백성은 견고할 것입니다. - 절대절망 없다!

오늘 언약의 하나님과 그분의 영원한 언약에 대해 말씀을 새겼습니다.
오늘 우리의 기도의 응답이 무엇입니까?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새 언약에 내가 참여한 백성이라는 것에 있지 않습니까?
한 주일의 담대함을 어디서 찾을 수 있습니까? 우리와 언약을 맺으신 하나님의 그 신실하심, 그래서 우리를 원수에게서 강탈치 못하게 하심에 있지 않습니까?
그리고 우리의 미래의 소망이 어디에 있습니까? 그럼에도 불구하고 연약하고 죄짓는 우리가운데 당신의 언약을 깨뜨리지 않으시고 우리에게 거짓말 하지 않으신다는 신실한 그분의 사랑에 있지 않습니까?

이 하나님의 은혜는 값싼 것이 아닙니다. 주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숭고한 희생으로 이루신 약속입니다. 하나님께서 이렇게 언약을 맺으신 것은 우리의 소망을 오직 약속하신 하나님께 있게 함이고, 그분이 우리의 진정한 하나님이심을 알게 하시려는 것입니다.

우리를 온전한 그의 백성으로 창조하여 끝끝내 언약을 지키시려 하시는 하나님, 그 하나님의 신실하심이 오늘 그분의 언약백성인 우리에게 복입니다. 이 세상이 무슨 수를 써서 하나님의 나라와 교회를 흔들어 무너뜨리려고 해고 주님의 나라는 영원할 것입니다. 이것을 잊지 말고 주님 오실 때까지 언약백성으로 그 은혜가운데 순종하며 삽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주일 설교 영상   ADMIN 2020.04.19 36
공지 매일묵상 안내   ADMIN 2017.03.11 229
40 2017.10.1(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10.01 45
39 2017.9.24(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9.24 53
38 2017.9.17(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9.17 47
37 2017.9.10(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9.10 40
36 2017.9.3(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9.03 52
» 2017.8.27(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9.03 43
34 2017.8.20(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8.20 53
33 2017.8.13(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8.13 53
32 2017.8.6(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8.06 50
31 2017.7.30(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7.30 43
30 2017.7.23(주일) 주일설교요약   ADMIN 2017.07.30 47
29 2017.7.16(주일) 주일설교 요약   ADMIN 2017.07.17 57
Board Pagination ‹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 16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